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7 16:55

  • 뉴스 > 포항뉴스

메가시티 선도사업‘대구권 광역철’, 경산-청도 연장 추진

기사입력 2022-01-25 20:3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 김천에서 청도까지 대구·경북권역 1시간대 단일생활권 완성

- 대구-포항선, 신공항 순환선와 함께 대구경북 광역철도 3대축 완성

 

경상북도가 청도에서 동대구를 20분대로 연결하는 대구권 광역철도 경산~청도연장 추진에 발 벗고 나섰다.

 

올해 사업구상 연구용역을 추진하고 내년 제4차 국가철도망 수정계획 및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을 건의한다는 방침이다.

 

대구권 광역철도 경산~청도연장은 현재 추진 중인 1단계(구미-경산), 2단계(김천-구미)를 연계하는 3단계 구간으로 대구권 광역철도를 마무리하는 사업이다.

 

구미-칠곡-대구-경산을 잇는 총연장 61.8km 대구권 광역철도 1단계 사업은 2023년 하반기 개통예정으로 우선 구미에서 경산을 40분대에 연결해 하나의 생활경제권이 마련된다.

 

이어 2단계 김천-구미(22.9,458억원)가 올해 기본계획 착수를 시작으로 본격화될 예정으로 대구광역권 생활·경제 통합효과는 더욱 커질 전망이다.

 

이에 더해 3단계 경산-청도 연장(24.0, 410억원)을 국가계획 반영과 조속한 추진으로 대구권 광역철도를 최종 마무리해 사업효과를 극대화한다는 구상이다.

 

최고속도 110/h인 광역 전동열차가 김천~구미~칠곡~대구~경산~청도 총연장 108.6km 12개역을 1시간대로 연결되며, 동대구까지 김천에서 47, 구미에서 34, 청도에서 동대구까지는 22분 만에 이동하는 양질의 광역전철 서비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현재 공사 중인 1단계(구미-경산)구간은 10개역을 15~20분 간격으로 일일 왕복 61회 운행될 계획이다.

 

또 역간거리가 상대적으로 긴 2단계(김천-구미, 22.9km), 3단계(경산-청도, 24.0km) 구간도 광역연계효과 달성을 위해 15~30분의 배차간격을 확보할 방침이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대구권 광역철도는 일반철도를 활용한 비수도권 최초의 메가시티 광역철도 사업이라며, “경산~청도 연장으로 대구권 광역철도 사업을 최종 마무리해 대구-포항선, 신공항 순환선와 함께 대구·경북 메가시티 광역철도 3대축을 완성하겠다라고 강조했다.

phinews (ph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