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0-03 21:18

  • 오피니언 > 칼럼&사설

포항시, 미래에 대한 꿈과 희망을 심어주는

‘자립역량 강화교육’ 실시

기사입력 2022-06-07 16:3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 자립역량 강화교육 실시해 저소득 지역주민에게 탈빈곤과 자립심 촉진

 

포항시는 올해 희망·내일키움통장 가입자 200여 명을 대상으로 7일 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자립역량 강화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교육은 저소득 지역주민의 올바른 소비습관 형성과 금융 기본상식 정립을 위해 유병규 실업극복시민연대 부회장을 강사를 초빙해 부채 다이어트라는 주제로 쉽고 재미있게 알아가는 저축과 보험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

 

특히, 그동안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집합교육을 온라인으로 대체해 왔으나, 최근 방역수칙 완화에 따라 올해 처음으로 집합교육을 실시해 취약계층 및 노약자에게도 큰 호응을 얻었다.

 

근로에 참여하는 수급자 및 차상위 가정을 대상으로 추진되는 희망·내일키움통장 사업은 주택 구입·임대, 교육, 창업 등 자활을 위한 목돈 마련을 정부가 지원해 탈빈곤과 자립을 촉진하는 복지사업이다. 자산형성 가입자는 매월 저축하는 금액에 일정금액의 근로장려금을 지원받을 뿐만 아니라 통장 가입기간인 3년 동안 집합 및 온라인 교육을 통해 자산 관리·설계, 노후 대비, 자기개발 관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받는다.

 

구진규 복지정책과장은 앞으로 어려운 지역 주민들이 미래에 대한 꿈과 희망을 가지고 실질적인 자립을 할 수 있도록 공공과 민간이 협력하는 가운데 적극적인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phinews (ph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