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0-03 21:18

  • 뉴스 > 포항뉴스

포항시, 발달장애인 방과후활동서비스 및

자립생활 체험주택 운영기관 지정

기사입력 2022-08-10 16:5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 청소년 발달장애인 방과후활동서비스 2개소 및 자립생활 체험주택 1개소 지정

 

포항시는 10일 지정 유효기간이 도래한 청소년 발달장애인 방과후활동서비스 및 발달장애인 자립생활 체험주택 운영기관 지정 심의를 개최해 총 3개소를 지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심의에서는 청소년 발달장애인의 방과후 돌봄 사각지대 해소 및 가족돌봄 부담 경감, 취미·여가활동 등 자립생활 지원을 위해 2개소를 지정했으며, 성인 발달장애인의 자립생활 지원을 위해 발달장애인 자립생활 체험주택 운영기관을 재위탁했다.

 

청소년 발달장애인 방과후활동사업은 지난 2019년부터 추진됐으며, 시는 이번 공모를 통해 제공기관 2개소를 지정해 만 6세 이상~18세 미만의 청소년 발달장애인(지적·자폐성)을 대상으로 1인당 월 44시간 서비스 이용을 제공하고 방과후 돌봄 사각지대 해소와 함께 취미·여가생활 및 자조활동 제공 등 성인기 자립생활 지원을 하고 있다.

 

성인 발달장애인 자립생활체험주택 운영사업은 지난 2019년부터 발달장애인의 지역사회 내 주거체험과 생활훈련을 통한 자립 역량과 사회참여 능력을 제공해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 살아가는 능력을 키우는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며, 사업기관의 사업계획 적정성과 그간의 사업 수행평가 등을 심의해 향후 2년간 재위탁할 예정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청소년 발달장애인의 가족 돌봄 부담을 경감하고, 성인 발달장애인의 자립 역량 강화를 위해 앞으로도 발달장애인의 다양한 욕구에 맞는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phinews (ph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