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0-03 21:18

  • 뉴스 > 경북뉴스

제30회 경상북도 서예대전 전시회 개최

기사입력 2022-08-16 16:5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 해서부문 강인옥 작가 대상 수상

- 신록의 푸르름에 묵향(墨香)을 더하다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한국서예협회 경상북도지회(지회장 박창섭)가 주관하는 제30회 경상북도 서예대전 전시회가 이달 17일부터 21일까지 도청 동락관 제2전시실에서 열린다.

 

경북하이텍고등학교 체육관에서 지난 611일 작품심사와 612일 휘호심사를 거쳐 총 390점의 출품작 중 213점이 입상작으로 결정됐다.

 

공개심사 결과 최고상인 대상에 강인옥 작가의 해서 작품이 수상했으며, 우수상에는 문인화부문 지현숙, 예서부문 윤애라, 한글부문 황윤순, 행초서부문 장기철 작가의 작품이 선정됐다.

 

이 밖에 특선 48점과 입선 160점도 선정됐다.

 

시상식은 이달 21일 오전 11시 도청 동락관 제2전시실에서 열린다.

 

 

특히, 마지막까지 심사위원들의 격론 끝에 대상으로 결정된 강인옥 작가의 해서작품許格 時(허격 시)충실한 기본기를 바탕으로 과감한 기운이 돋보이는 새로운 해석의 수작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올해로 30회째를 맞는 이번 서예대전은 그간 한글, 한문, 문인화, 서각 등의 분야에서 1.3만여점의 작품이 출품되고 226명의 초대작가를 배출해 전통문화의 계승발전과 서예예술의 저변확대에 기여하고 있다.

 

김상철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코로나19의 재유행에도 예년보다 더 많은 작품이 출품됐다전통문화의 맥을 잇기 위한 서예인들의 뜨거운 열정과 한국서예협회 경북도지회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phinews (ph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