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0-03 21:18

  • 뉴스 > 포항뉴스

포항시, 해병대 교육훈련단과 녹색도시 조성 위한

상생 방안 모색

기사입력 2022-08-17 16:3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 해병대 극기 훈련장으로 이용되는 운제산 대왕암 공동 관리방안 협의

- 녹색도시 포항을 위한 산림 보전 등 상생 방안에 지속 협력키로

 

포항시 녹지과와 해병대 교육훈련단은 16일 해병대 훈련병 극기 훈련장으로 이용되는 운제산 등산로의 공동 관리방안 및 여러 현안사항에 관한 상생 협력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해병대 교육훈련단은 1985년부터 신병, 부사관 후보생, 장교 등 연간 2만여 명이 고지정복훈련장으로 천자봉(운제산 대왕암)을 이용하고 있다. 천자봉 행군은 해병대 창설당시 경남 진해 천자봉으로부터 이어진 73년 전통의 극기 훈련으로, 1985년 해병대 교육훈련단이 포항으로 이전하면서 포항 운제산에서 실시하고 있다.

 

교육훈련단은 훈련구간 중 야간 행군 등을 하기에 일부 불편한 구간이 있어 포항시에 편의안전시설 설치 등을 요청했으며, 포항시에서는 훈련 중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적극적으로 검토해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한, 포항시에서는 산불, 산사태 등 산림재해에 대해서도 해병대 교육훈련단과 서로 긴밀하게 협력해 피해가 최소화되도록 사전예방과 복구 등에 만전을 기하고, 계속적으로 현안업무에 대해 상호 소통하기로 했다.

 

이창준 녹지과장은 이번 회의가 시발점이 돼 포항시와 해병대 교육훈련단이 산림의 보전 등 녹색도시 포항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상생, 협력해 나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phinews (phinews@empal.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